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피아노구조 및 이론

피아노구조 및 이론

피아노구조&이론 자료실 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철골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05-05-27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961

 3) 철골(Iron Frame)

 

   철골은 목골과 굵은 나사로 조립되어 피아노의 골격을 이루고 장력을 지탱한다.

   음향에도 많은 영향을 끼치므로 강력하면서도 탄력있는 양질의 주물이어야 하며
   현의 접촉부분의 연마는 정성들여 행하여야 한다.


   UP, GP모두 공히 장현방향과 평행하는 압력에 잘 견디도록 되어있는 기둥이 있고
   튜닝핀과 힛치핀이 박히는 부분은 두께 100mm정도이고 무게는 85kg∼150kg 정도의 것도 있다.


   철골은 스트링을 일정 평면상에 있도록 하는 역할을 한다.
   각부 구조를 살펴보면

 

  1. 튜닝핀을 박기 위한 구멍을 뚫는다.

 

  2. 현을 받치기 위한 산모양의 업브릿지가 있다. 저음쪽은 높고 중고음쪽은 낮다.
       정점은 직경 4mm 정도의 원형으로 둥글게 연마한다.

  

  3. 업브릿지를 넘어온 현을 누르기 위한 프레샤바가 있다.

      20∼30개의 나사못으로 고정되며 그 나사는 철판밑의 핀블럭 나무에 박히게 된다.
      프레샤바가 현을 철판쪽으로 눌러줌으로 현이 업브릿지에 밀착하여
      진동부분을 명확하게 결정 지어준다. 이것을 다운 베어링이라고 한다.

  

   4. 베어링핀(Bearing pin)

      이 핀은 업라이트 저음에만 쓰인다.
     현의 간격을 유지시켜 주며 이 핀에서 현이 굴절하여 진동부분과 구분 지어진다.

     측면에서 압력이 작용되어지므로 사이드베어링(Side Bearing)이라고 한다.

 

  ※ 그랜드 피아노의 현은 튜닝핀에 감겨 아그라프나 베어링에서 꺽여 브릿지를 지나  
      힛치핀에 이르나 피아노에 따라서는 공명음을 돕기 위하여 브릿지핀을 지나 
      아리콧트 브릿지(Aliquot bridge)에서 꺽여 힛치핀에 이른다.

  

    5. 힛치핀(Hich pin)

       현의 한끝은 튜닝핀에 메여있고 다른한쪽은 힛치핀에 건다.


       현의 장력에 견딜 만큼 튼튼한 재료가 필요하며 현을 철판에 밀착시켜
       핀의 최 하단부에 가도록 장력의 반대방향으로 약간 경사지게 구부려 준다.

       다른 명칭으로 플레이트 핀이라고도 한다.

  

    6. 프레임의 뒷면에는 핀블럭을 받쳐주기 위한 턱이 있다.

       핀블럭은 230여 개의 핀이 박혀있기 때문에 엄청난 압력을 받는다.

       몇개의 굵은 나사로는 지탱능력이 모자라므로 긴 턱을 만들어 걸게 된 것이다.

  

    7. GP에서는 베어링핀 대신 아그라프(Agraff)를 쓴다.

       재료는 황동을 쓰며 현이 통과하는 구멍이 있고 구멍내부는 둥글게 되어 있어
       현이 잘 미끄러지게 되어 있다.

      GP와는 달리 아그라프에서 다운베어링으로 되어있다.

 

    8. 타현점(Striking point)

       해머가 현을 때리는 점. 즉 타현점은 매우 중요한 것이다.

       현 진동은 결과로서 기음과 배음을 포함한 복잡한 합성진동을 하는데
       그 배음이 기음에 대해서 불협화의 7배음과 9배음이 있어 이들이 음에 포함되면
       좋지 않은 음질이 되므로 이것을 줄이려면 1/8근처를 때리게 하면
       좋은 음질을 얻을 수  있다.


      이 이론이 적용되는 위치는 중음 이하이며 고음 쪽으로 가면서 점점 짧아져
      1/9, 1/10, 1/12,1/14, 1/16정도까지 베어링에 가깝게 때리게 한다.

 

    9. 철골의 역사

       철골의 발달과정은 상세히 기록한 자료 부족으로 정확한 건 알 수  없으나 
       1840년 칙커링이 총철골의 특허를 얻었으며 1851년 칙커링이 총철골을 
       런던에서 공개한 최초의 기록으로 이전에는 반철골의 형태였음이 분명하다.


       반철골이란 핀판 부분에 철판이 없고 핀판이 노출된 상태를 말한다.

       이 구조에서는 튜닝핀이 철골의 두께만큼 깊고 현이 감긴 부분이 핀판 가까운 곳에 
       위치하여 핀판에 작용하는 힘이 적어져서 조율상태 유지에 장점이 있다.


       그러나 현의 장력에 의해 앞 쪽으로 당겨지는 엄청난 힘을 견디기에는 약한 편이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전국 85개지점 대표번호

    은행계좌안내

    • 예금주